Posts

Showing posts from June, 2016

Fun GIFs

Image

'Pearl' talk from Patrick Osborne at Google Spotlight stories

Image
어제 저녁 센프란시스코에 위치한 Zynga에서 Google Spotlight Stories가 최근에 릴리즈한 360 & VR영상인 'Pearl'의 제작과정에 관한 세미나를 진행하였다,


'Pearl' 이 기존 VR 영상보다 한단계 더 진일보한 점


1. 'Lost', 'Henry' 'Invasion'과 다르게 여러 장소(26개 배경)에서 시간의 흐름과 함께 진행된다.


2. 자동차라는 공간을 스마트하게 선택해서 2마리 토끼를 잡았다.첫째 움직이는 배경,둘째 좋은 컴포지션을 위한 다양한 프레이밍 요소들. (정면문, 앞문, 뒷문, 차 밖에서 버스킹할때 열려있는 앞, 뒤문, 비가와서 희릿해진 창문, 천장쪽 문 등)


3. 이게 아마 필름메이커에게 가장 반가운 실험일 것이다. 디졸브가 아닌 컷을 사용한 첫 VR영상이다. 컷이 될 수 있도록 하기위해서 Static한 프레임인 자동차가 항상 화면안에 있고, 영화에서 흔히 사용하는 액션컷을 써서 컷이자연스럽도록 만들었다. 이야기 흐름상 차 안의 물건들(기타,박스 등 컴포지션 요소들)도 끊임없이 바뀌는데 첫 5개 샷은 사람들이 영상에 몰입하는데 최대한 배려하기 위해서 차 안 물건들의 위치를 바꾸지 않았다. 그들이 컷 개념을 사용한 VR영상 제작을 허가 받기 위해 6주동안 진행한 실험 영상도 인상적이었다. 또 한가지 이 프로잭트의 난제는 뮤직비디오 형태라는 점이었다. 캐릭터가 입을 움직이는 순간과 음악과 어긋나지 않도록 에디팅에 신경을 썻어야 했다고 한다.


4. VR영상이라고 한 이유는 이번에 처음으로 동시에 5개 포맷으로 출시하였다. 360도 영상, 안드로이드에서만 가능한 360도 이멀시브 영상, Vive나 오큘러스 용 VR영상, 카드 보드용 영상, 2D Cinematic 버전. 2D 버전은 글렌킨의 '듀엣'처럼 필름 페스티벌을 순회중이다.


5. 구글 엔지니어들이 계속해서 페트릭과 같은 필름메이커들을 영입하는 이유는 필름 메이커들은 자신들이 만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