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art of steadicam


많은 사람들이 Steadicam 샷과 Handheld 샷을 구분하지 않고 이야기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 둘의 가장 기본적인 차이점은 카메라를 직접 만지느냐 아니냐의 차이입니다. Steadicam 샷은 오퍼레이터가 직접 카메라를 만지지 않고 카메라리그(Rig)에 카메라를 올려 놓고 찍은 장면들이고, Handheld샷은 카메라를 직접 손에 쥐고 찍은 장면들입니다. 예를 들어 홈비디오 스타일이 전형적인 Handheld 샷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프로페셔널 레벨로 갈 수록 너무 거친 Handheld샷은 피하는 경향이 있지만, 샷의 종류에 따라 간간히 섞어서 쓰기도 합니다. Steadicam 샷이 좋은 악기로 연주하는 음악이라면 Handheld는 생목으로 부르는 노래 같은 느낌이 있습니다. 일반적으로는 좋은 연주자가 좋은 악기를 이용해 만드는 소리가 더 아름답겠지만, 일부로 반주를 빼고 목소리로만 감동을 주는 공연도 있는걸 보면 어떤 상황에 어떻게 쓰느냐가 가장 중요한것 같습니다. 하지만, 대부분 사람들의 생목 노래는 그리 감동적이지는 않겠지요.

여담이지만 Steadicam의 창시자인 Garrett Brown이 얼마전 픽사를 방문해 Talk을 했는데, 70이 넘은 나이에도 Apple과 같이 아이폰을 위한 스테디 캠을 디자인하는 등 발명가의 새로운 것에 대한 호기심은 나이도 초월한다는걸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습니다.
  

Comments

Extra Activities

Bay Area K Group- Vice President
Balchagi.com- Instructor
2006 문화부 장관상 수상
2011 Siggraph Animation Theatre
2011 Toronto International Film Festival
New World Center Opening Gala Show - Section Director
College Television Awards - Finalist
Hiroshima International Animation Festival - Star of Students
2017 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 Seminar
2016 Conference 51 in SF - Speaker
ㅍㅍㅅㅅ, CGLand, Naver - MIKA 인터뷰 시리즈 기고
MBN 2016년 11월 방영 - Hu's Game
2016 중앙대, 홍익대 특강
2016 Alfred Image Works, Locus, Olive Studios, Kyring, Digital Idea 특강
한국 컨텐츠 진흥원 특파원
'Feel the force' Indi-mobile game - Art Director
Gallery Rhee Group Exhibition
SBS 애니갤러리 상영 - Dirty Popin & Ballet of Unhatched Chicks
2014 이화 여자 대학교, 중앙 대학교 특강
EBS 애니토피아 98회 - Dirty Popin & Ice Cream 상영
2014 Children's book illustration exhibition at Danville Art Gallery - Screening Curator
National Gallery of Art Screening (국립 예술 박물관 상영)
Sydney Opera House Screening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 상영)